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환자·문병객 휴대전화 병원균 오염 많아
입력 2011.06.02 (10:40) 수정 2011.06.02 (16:13) 생활·건강
병원에 입원한 환자와 환자를 문병하는 사람들의 휴대전화가 병원균에 감염될 위험이 매우 크다는 연구결과가 나왔습니다.

터키 이노누 대학의 테커레코글루 박사팀이 병원 환자와 의료진, 문병객 등 200명을 대상으로 검사한 결과, 의료진보다는 환자와 문병객의 휴대전화에서 다제 내성 박테리아를 포함한 병원균에 오염된 경우가 훨씬 많이 나타났다고 헬스데이 뉴스가 보도했습니다.

조사 결과를 보면, 환자와 문병객의 휴대전화 중 40%에서 병원균 양성반응이 나왔으며, 이는 의료진 휴대전화의 20.6%에 비해 거의 두 배나 많은 수치입니다.
  • 환자·문병객 휴대전화 병원균 오염 많아
    • 입력 2011-06-02 10:40:43
    • 수정2011-06-02 16:13:36
    생활·건강
병원에 입원한 환자와 환자를 문병하는 사람들의 휴대전화가 병원균에 감염될 위험이 매우 크다는 연구결과가 나왔습니다.

터키 이노누 대학의 테커레코글루 박사팀이 병원 환자와 의료진, 문병객 등 200명을 대상으로 검사한 결과, 의료진보다는 환자와 문병객의 휴대전화에서 다제 내성 박테리아를 포함한 병원균에 오염된 경우가 훨씬 많이 나타났다고 헬스데이 뉴스가 보도했습니다.

조사 결과를 보면, 환자와 문병객의 휴대전화 중 40%에서 병원균 양성반응이 나왔으며, 이는 의료진 휴대전화의 20.6%에 비해 거의 두 배나 많은 수치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