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방통위 “휴대전화 위험성 확인할 것”
입력 2011.06.02 (11:22) 문화
휴대전화를 사용하면 암 발병 위험이 높아진다는 세계보건기구, WHO의 발표와 관련해 방송통신위원회는 휴대전화 장기 사용자와 임산부, 청소년 등을 상대로 휴대전화의 위험성 여부를 우선적으로 확인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방통위는 또 전자파의 인체 흡수율 기준을 강화하는 방안도 검토중이라고 설명했습니다.

방통위는 이와 함께, 전자파의 영향과 관련한 조사 대상을 태블릿PC 등 인체에 근접해 사용하는 기기로까지 확대하는 한편, 머리뿐 아니라 신체의 전체 부위를 대상으로 전자파의 영향을 살펴볼 계획입니다.
  • 방통위 “휴대전화 위험성 확인할 것”
    • 입력 2011-06-02 11:22:23
    문화
휴대전화를 사용하면 암 발병 위험이 높아진다는 세계보건기구, WHO의 발표와 관련해 방송통신위원회는 휴대전화 장기 사용자와 임산부, 청소년 등을 상대로 휴대전화의 위험성 여부를 우선적으로 확인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방통위는 또 전자파의 인체 흡수율 기준을 강화하는 방안도 검토중이라고 설명했습니다.

방통위는 이와 함께, 전자파의 영향과 관련한 조사 대상을 태블릿PC 등 인체에 근접해 사용하는 기기로까지 확대하는 한편, 머리뿐 아니라 신체의 전체 부위를 대상으로 전자파의 영향을 살펴볼 계획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