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남중국해 영유권 놓고 베트남-中 공방 가열 조짐
입력 2011.06.02 (15:22) 국제
남중국해에서 조업중이던 베트남 어선들에 대해 중국 순찰정이 위협 사격을 가한 것으로 알려져 중국과 베트남의 남중국해 영유권 분쟁이 일고 있습니다.

베트남 일간 뚜오이쩨는 지난달 31일 저녁 남중국해 난사군도 부속 다동 섬 동남쪽 15마일 해상에서 중국 순찰정이 조업 중이던 4척의 베트남 어선들을 향해 위협사격을 가했다고 보도했습니다.

그러나 중국과 영유권 분쟁 수역에서 조업을 주로 하는 중부 지역 어민들은 조업을 계속할 뜻을 밝혀 추가 충돌이 예상되고 있습니다.

앞서 지난달 26일 남중국해에서 중국 순찰함과 베트남의 석유, 가스 탐사선이 충돌하자 베트남 외교부는 베트남이 시사군도와 난사군도 해역과 주변 도서에 대한 주권을 갖고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이에 관련해 중국 외교부의 장위 대변인은 "베트남이 중국의 주권지역인 남중국해에서 석유와 가스를 탐사하는 것에 반대한다"고 밝혔습니다.
  • 남중국해 영유권 놓고 베트남-中 공방 가열 조짐
    • 입력 2011-06-02 15:22:02
    국제
남중국해에서 조업중이던 베트남 어선들에 대해 중국 순찰정이 위협 사격을 가한 것으로 알려져 중국과 베트남의 남중국해 영유권 분쟁이 일고 있습니다.

베트남 일간 뚜오이쩨는 지난달 31일 저녁 남중국해 난사군도 부속 다동 섬 동남쪽 15마일 해상에서 중국 순찰정이 조업 중이던 4척의 베트남 어선들을 향해 위협사격을 가했다고 보도했습니다.

그러나 중국과 영유권 분쟁 수역에서 조업을 주로 하는 중부 지역 어민들은 조업을 계속할 뜻을 밝혀 추가 충돌이 예상되고 있습니다.

앞서 지난달 26일 남중국해에서 중국 순찰함과 베트남의 석유, 가스 탐사선이 충돌하자 베트남 외교부는 베트남이 시사군도와 난사군도 해역과 주변 도서에 대한 주권을 갖고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이에 관련해 중국 외교부의 장위 대변인은 "베트남이 중국의 주권지역인 남중국해에서 석유와 가스를 탐사하는 것에 반대한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