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대량으로 양귀비 재배한 2명 적발
입력 2011.06.02 (20:57) 사회
전북지방경찰청 마약수사대는 자신의 텃밭 등에서 마약 원료가 되는 양귀비를 재배한 혐의로 59살 김모 씨 등 2명을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김씨는 지난 4월부터 최근까지 전북 부안군 진서면 집 화단에서 불법으로 양귀비 86그루를 키운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에 적발된 또 다른 김씨도 전북 전주시 효자동 자신의 집 텃밭에서 양귀비 76그루를 키운 혐의입니다.

경찰은 이들이 양귀비 씨앗을 얻은 경로와 대량으로 재배를 하게 된 경위에 대해 수사를 벌이고 있습니다.
  • 대량으로 양귀비 재배한 2명 적발
    • 입력 2011-06-02 20:57:26
    사회
전북지방경찰청 마약수사대는 자신의 텃밭 등에서 마약 원료가 되는 양귀비를 재배한 혐의로 59살 김모 씨 등 2명을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김씨는 지난 4월부터 최근까지 전북 부안군 진서면 집 화단에서 불법으로 양귀비 86그루를 키운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에 적발된 또 다른 김씨도 전북 전주시 효자동 자신의 집 텃밭에서 양귀비 76그루를 키운 혐의입니다.

경찰은 이들이 양귀비 씨앗을 얻은 경로와 대량으로 재배를 하게 된 경위에 대해 수사를 벌이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