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파키스탄서 미군 공격으로 18명 숨져
입력 2011.06.06 (16:23) 국제
아프가니스탄과 인접한 파키스탄 부족지역에서 현지시각으로 오늘 미군 무인기의 미사일 공격으로 이슬람 무장단체 대원 18명이 숨졌습니다.

파키스탄 정보관리들에 따르면 미군은 이날 무인기를 동원해 알카에다와 탈레반의 주요 은신지로 알려진 남와지리스탄 지역 2곳에 미사일 공격을 해 최소한 18명이 숨졌습니다.

미군의 이날 공격은 알카에다와 연계된 파키스탄 무장단체 지도자 일리아스 카슈미리가 남와지리스탄에서 미군 공격으로 숨진 뒤 이뤄진 것입니다.

탈레반이 빈 라덴 사살에 대한 보복을 다짐한 이래 파키스탄에선 자살 폭탄테러 등으로 지금까지 150여 명이 숨졌고, 미국 측 공격도 늘어나고 있습니다.
  • 파키스탄서 미군 공격으로 18명 숨져
    • 입력 2011-06-06 16:23:58
    국제
아프가니스탄과 인접한 파키스탄 부족지역에서 현지시각으로 오늘 미군 무인기의 미사일 공격으로 이슬람 무장단체 대원 18명이 숨졌습니다.

파키스탄 정보관리들에 따르면 미군은 이날 무인기를 동원해 알카에다와 탈레반의 주요 은신지로 알려진 남와지리스탄 지역 2곳에 미사일 공격을 해 최소한 18명이 숨졌습니다.

미군의 이날 공격은 알카에다와 연계된 파키스탄 무장단체 지도자 일리아스 카슈미리가 남와지리스탄에서 미군 공격으로 숨진 뒤 이뤄진 것입니다.

탈레반이 빈 라덴 사살에 대한 보복을 다짐한 이래 파키스탄에선 자살 폭탄테러 등으로 지금까지 150여 명이 숨졌고, 미국 측 공격도 늘어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