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부산 출신 여 의원, 부산저축銀 퇴출 저지 대책회의 참석”
입력 2011.06.06 (16:43) 수정 2011.06.06 (17:52) 정치
민주당 저축은행 진상조사 TF 위원장인 박지원 의원은 부산저축은행 관계자들이 퇴출 저지를 위한 대책회의를 벌였고 이 자리에 한나라당 부산 출신 의원이 참석했다고 주장했습니다.

박 의원은 오늘 기자간담회에서 "대책회의 자리에서 청와대에 탄원서 두 통을 만들어 제출하기로 하고 이 역할을 한 사람이 한나라당 부산 출신 의원"이라고 말했습니다.

이어 "두 통의 탄원서 중 한 통이 청와대에 있는 한 사람에게 전달된 것은 확인됐다"며 "나머지 한 통은 어떻게 됐는지 파악하고 있는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박 의원은 그러나 부산저축은행 측의 퇴출 저지 대책 회의가 언제 열렸고, 그 자리에 참석한 한나라당 의원이 누구인지는 밝히지 않았습니다.

박 의원은 또 "누군가 구속된 신삼길 삼화저축은행 명예회장을 면회했다는 제보가 있어 서울구치소에 면회기록을 요청했다"고 밝혔습니다.

박 의원은 "우리에게 저축은행 사태와 관련된 정보와 제보가 쏟아지고 있지만 확인되지 않는 것은 밝히지 않는다"며 "우리가 문제 제기 하는 것을 정부와 검찰이 수사해야 한다"고 촉구했습니다.
  • “부산 출신 여 의원, 부산저축銀 퇴출 저지 대책회의 참석”
    • 입력 2011-06-06 16:43:54
    • 수정2011-06-06 17:52:14
    정치
민주당 저축은행 진상조사 TF 위원장인 박지원 의원은 부산저축은행 관계자들이 퇴출 저지를 위한 대책회의를 벌였고 이 자리에 한나라당 부산 출신 의원이 참석했다고 주장했습니다.

박 의원은 오늘 기자간담회에서 "대책회의 자리에서 청와대에 탄원서 두 통을 만들어 제출하기로 하고 이 역할을 한 사람이 한나라당 부산 출신 의원"이라고 말했습니다.

이어 "두 통의 탄원서 중 한 통이 청와대에 있는 한 사람에게 전달된 것은 확인됐다"며 "나머지 한 통은 어떻게 됐는지 파악하고 있는 중"이라고 밝혔습니다.

박 의원은 그러나 부산저축은행 측의 퇴출 저지 대책 회의가 언제 열렸고, 그 자리에 참석한 한나라당 의원이 누구인지는 밝히지 않았습니다.

박 의원은 또 "누군가 구속된 신삼길 삼화저축은행 명예회장을 면회했다는 제보가 있어 서울구치소에 면회기록을 요청했다"고 밝혔습니다.

박 의원은 "우리에게 저축은행 사태와 관련된 정보와 제보가 쏟아지고 있지만 확인되지 않는 것은 밝히지 않는다"며 "우리가 문제 제기 하는 것을 정부와 검찰이 수사해야 한다"고 촉구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