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타이완, 초·중학생 휴대전화 금지 검토
입력 2011.06.06 (17:45) 국제
타이완 교육부는 휴대전화가 암을 유발할 가능성이 있다는 세계보건기구 산하의 국제암연구소의 경고에 따라, 초중학생들이 학교에서 휴대전화를 사용하지 못하도록 하는 방안을 검토하기로 했습니다.

타이완 교육부는 이를 위해 조만간 학자와 학부모 각 지역 대표 등 전문가들이 참석하는 회의를 개최할 계획입니다.

이번 회의는 국제암연구소의 경고 이후 타이완 국회의원들과 타이완전자파공해방지협회가 전자파에 취약한 15세 이하 학생들이 학교에서 휴대전화를 사용하지 못하도록 할 것을 교육부에 요구한 데 따른 것입니다.

타이완 국가통신전파위원회는 휴대전화가 건강에 미치는 영향을 최소화하기 위해 지난해부터 인체가 휴대전화에서 흡수하는 전자파흡수율을 휴대전화에 명기하도록 강제하고 있습니다.
  • 타이완, 초·중학생 휴대전화 금지 검토
    • 입력 2011-06-06 17:45:38
    국제
타이완 교육부는 휴대전화가 암을 유발할 가능성이 있다는 세계보건기구 산하의 국제암연구소의 경고에 따라, 초중학생들이 학교에서 휴대전화를 사용하지 못하도록 하는 방안을 검토하기로 했습니다.

타이완 교육부는 이를 위해 조만간 학자와 학부모 각 지역 대표 등 전문가들이 참석하는 회의를 개최할 계획입니다.

이번 회의는 국제암연구소의 경고 이후 타이완 국회의원들과 타이완전자파공해방지협회가 전자파에 취약한 15세 이하 학생들이 학교에서 휴대전화를 사용하지 못하도록 할 것을 교육부에 요구한 데 따른 것입니다.

타이완 국가통신전파위원회는 휴대전화가 건강에 미치는 영향을 최소화하기 위해 지난해부터 인체가 휴대전화에서 흡수하는 전자파흡수율을 휴대전화에 명기하도록 강제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