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란 女축구 ‘히잡 몰수패’ FIFA에 항의
입력 2011.06.06 (19:08) 연합뉴스
히잡을 착용한다는 이유로 올림픽 여자축구 예선전에서 몰수패를 당한 이란이 국제축구연맹(FIFA)에 강력하게 항의하고 나섰다.



이란 여자올림픽 대표팀은 지난 3일 요르단과의 2012 런던올림픽 아시아지역 예선 2차전을 앞두고 FIFA 경기 감독관의 판정으로 0-3 몰수패를 당했다.



종교적인 신념을 드러내는 복장을 착용할 수 없다는 FIFA 규정 때문이다.



이에 대해 이란축구협회는 FIFA에 공식적으로 이의를 제기하기로 했다고 ISNA 통신이 보도했다.



알리 카파시안 협회장은 "FIFA가 히잡 착용을 금지하는 이유를 이해할 수 없다"면서 "FIFA와 이 문제를 놓고 논의 중"이라고 말했다.



히잡은 무슬림계 여성이 외출할 때 목과 머리를 가리고자 두르는 천이다.
  • 이란 女축구 ‘히잡 몰수패’ FIFA에 항의
    • 입력 2011-06-06 19:08:34
    연합뉴스
히잡을 착용한다는 이유로 올림픽 여자축구 예선전에서 몰수패를 당한 이란이 국제축구연맹(FIFA)에 강력하게 항의하고 나섰다.



이란 여자올림픽 대표팀은 지난 3일 요르단과의 2012 런던올림픽 아시아지역 예선 2차전을 앞두고 FIFA 경기 감독관의 판정으로 0-3 몰수패를 당했다.



종교적인 신념을 드러내는 복장을 착용할 수 없다는 FIFA 규정 때문이다.



이에 대해 이란축구협회는 FIFA에 공식적으로 이의를 제기하기로 했다고 ISNA 통신이 보도했다.



알리 카파시안 협회장은 "FIFA가 히잡 착용을 금지하는 이유를 이해할 수 없다"면서 "FIFA와 이 문제를 놓고 논의 중"이라고 말했다.



히잡은 무슬림계 여성이 외출할 때 목과 머리를 가리고자 두르는 천이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