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美 굿이어 “타이어 부품 사업 효성에 매각”
입력 2011.06.11 (07:12) 수정 2011.06.11 (15:18) 국제
미국의 타이어 전문 생산업체 굿이어가 "타이어 보강와이어 사업부문을 한국의 효성에 매각하기로 합의했다"고 밝혔습니다.

매각되는 사업장은 미국 노스캐롤라이나주와 룩셈부르크의 공장으로, 600명의 종업원이 근무하고 있으며 매각 금액은 총 5천만 달러입니다.

굿이어는 양국 정부 당국의 승인 절차 등을 거쳐 매각 작업이 마무리되면 효성과 장기 공급계약을 체결할 예정이라고 덧붙였습니다.

효성은 세계 타이어 보강제품 시장에서 40% 이상의 점유율을 차지하고 있으며, 지난 2006년 굿이어의 타이어섬유 사업도 인수한 바 있습니다.
  • 美 굿이어 “타이어 부품 사업 효성에 매각”
    • 입력 2011-06-11 07:12:19
    • 수정2011-06-11 15:18:07
    국제
미국의 타이어 전문 생산업체 굿이어가 "타이어 보강와이어 사업부문을 한국의 효성에 매각하기로 합의했다"고 밝혔습니다.

매각되는 사업장은 미국 노스캐롤라이나주와 룩셈부르크의 공장으로, 600명의 종업원이 근무하고 있으며 매각 금액은 총 5천만 달러입니다.

굿이어는 양국 정부 당국의 승인 절차 등을 거쳐 매각 작업이 마무리되면 효성과 장기 공급계약을 체결할 예정이라고 덧붙였습니다.

효성은 세계 타이어 보강제품 시장에서 40% 이상의 점유율을 차지하고 있으며, 지난 2006년 굿이어의 타이어섬유 사업도 인수한 바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