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클린턴 “세계은행 총재직 논의 없었다”
입력 2011.06.11 (07:18) 국제
힐러리 클린턴 미국 국무장관이 자신이 내년에 세계은행 총재직에 도전할 것이라는 로이터 통신의 보도를 부인했습니다.

잠비아 루사카를 방문한 클린턴 장관은, 세계은행 총재직에 대해 어느 누구와 논의한 적도 없고 그 자리를 추구하고 있지도 않다고 말했습니다.

어제 로이터통신은 클린턴 장관이 내년 세계은행 총재직에 도전할 의사를 갖고 있으며 백악관과 이 문제를 논의한 것으로 알려졌다고 보도했습니다.
  • 클린턴 “세계은행 총재직 논의 없었다”
    • 입력 2011-06-11 07:18:27
    국제
힐러리 클린턴 미국 국무장관이 자신이 내년에 세계은행 총재직에 도전할 것이라는 로이터 통신의 보도를 부인했습니다.

잠비아 루사카를 방문한 클린턴 장관은, 세계은행 총재직에 대해 어느 누구와 논의한 적도 없고 그 자리를 추구하고 있지도 않다고 말했습니다.

어제 로이터통신은 클린턴 장관이 내년 세계은행 총재직에 도전할 의사를 갖고 있으며 백악관과 이 문제를 논의한 것으로 알려졌다고 보도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