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불법 기사 상대 고리사채, 조직폭력배 영장
입력 2011.06.11 (07:18) 사회
승용차로 불법 택시영업을 하는 기사들을 상대로 고리 사채업을 하며 폭행과 협박을 일삼은 조직폭력배 일당이 붙잡혔습니다.

서울 서부경찰서는 조직폭력배 김모 씨 등 3명에 대해 폭력행위 등에 관한 혐의로 구속 영장을 신청하고 20명을 입건했습니다.

이른바 '안산원주민파' 행동대원인 이들은 선모 씨 등 경기도 안산지역 불법 택시기사들에게 연이율 수천 %에 이르는 사채를 빌려준 뒤 돈을 갚지 않는다며 기사들을 폭행하고 협박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 조사 결과 협박에 시달리던 선 씨는 지난 1일 스스로 목숨을 끊었고, 차를 빼앗긴 택시기사 유모 씨도 자살시도를 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 불법 기사 상대 고리사채, 조직폭력배 영장
    • 입력 2011-06-11 07:18:28
    사회
승용차로 불법 택시영업을 하는 기사들을 상대로 고리 사채업을 하며 폭행과 협박을 일삼은 조직폭력배 일당이 붙잡혔습니다.

서울 서부경찰서는 조직폭력배 김모 씨 등 3명에 대해 폭력행위 등에 관한 혐의로 구속 영장을 신청하고 20명을 입건했습니다.

이른바 '안산원주민파' 행동대원인 이들은 선모 씨 등 경기도 안산지역 불법 택시기사들에게 연이율 수천 %에 이르는 사채를 빌려준 뒤 돈을 갚지 않는다며 기사들을 폭행하고 협박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 조사 결과 협박에 시달리던 선 씨는 지난 1일 스스로 목숨을 끊었고, 차를 빼앗긴 택시기사 유모 씨도 자살시도를 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