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우체국 집배원이 날치기범 붙잡아
입력 2011.06.11 (10:25) 사회
우체국 집배원이 행인의 손가방을 낚아채 달아나던 날치기범을 붙잡아 경찰에 넘겼습니다.

창원우체국 소속 집배원 33살 유 모씨는 어제 낮 12시 반쯤 경남 창원시 사파동의 한 버스정류장에서 60대 여성의 손가방을 빼앗아 달아나던 39살 문 모씨를 200여 미터 추격한 끝에 붙잡아 경찰에 인계했습니다.

경찰은 절도 피의자 문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입니다.
  • 우체국 집배원이 날치기범 붙잡아
    • 입력 2011-06-11 10:25:35
    사회
우체국 집배원이 행인의 손가방을 낚아채 달아나던 날치기범을 붙잡아 경찰에 넘겼습니다.

창원우체국 소속 집배원 33살 유 모씨는 어제 낮 12시 반쯤 경남 창원시 사파동의 한 버스정류장에서 60대 여성의 손가방을 빼앗아 달아나던 39살 문 모씨를 200여 미터 추격한 끝에 붙잡아 경찰에 인계했습니다.

경찰은 절도 피의자 문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