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영산강 사업 임시 도로서 교통사고 잇따라
입력 2011.06.11 (17:40) 사회
영산강 하굿둑 구조개선을 위해 임시로 낸 도로에서 교통사고가 잇따르고 있습니다.

오늘 오후 1시쯤 전남 영암군 대불대학교 앞 국도 2호선 임시도로 구간에서 36살 김모 씨가 운전하던 승용차와 마주 오던 46살 김모 씨의 택시가 충돌해 김 씨 등 8명이 다쳤습니다.

앞서 어젯밤 11시쯤에도 비슷한 지점에서 택시와 승용차가 충돌해 7명이 부상을 입는 등 지난 7일 하굿둑 구조개선 사업을 위해 임시도로를 개통한 뒤 운전자들이 혼란을 겪으면서 그동안 4건의 교통사고가 났습니다.
  • 영산강 사업 임시 도로서 교통사고 잇따라
    • 입력 2011-06-11 17:40:37
    사회
영산강 하굿둑 구조개선을 위해 임시로 낸 도로에서 교통사고가 잇따르고 있습니다.

오늘 오후 1시쯤 전남 영암군 대불대학교 앞 국도 2호선 임시도로 구간에서 36살 김모 씨가 운전하던 승용차와 마주 오던 46살 김모 씨의 택시가 충돌해 김 씨 등 8명이 다쳤습니다.

앞서 어젯밤 11시쯤에도 비슷한 지점에서 택시와 승용차가 충돌해 7명이 부상을 입는 등 지난 7일 하굿둑 구조개선 사업을 위해 임시도로를 개통한 뒤 운전자들이 혼란을 겪으면서 그동안 4건의 교통사고가 났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