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저나트륨 급식 주간 행사’ 509개 급식업소 참여
입력 2011.06.20 (09:46) 수정 2011.06.20 (16:08) 사회
전국 5백여 개 급식업소가 나트륨 줄이기 캠페인에 참여합니다.

식품의약품안전청은 오늘부터 닷새동안을 '저나트륨 급식주간'으로 정하고 급식 업소 이용자들을 대상으로 저나트륨 식단 홍보와 짠맛 미각 검사 등을 벌입니다.

지난해 말부터 네 번째를 맞는 이번행사는 대형 급식업체 '아라코' 가 추가로 참여하면서 모두 509개 급식업소 이용자 25만 명을 대상으로 진행됩니다.

식약청은 지금까지 진행된 짠맛 미각 검사에서, 대부분 사람들이 음식을 짜게 먹는 편으로 분석됐다고 지적했습니다.
  • ‘저나트륨 급식 주간 행사’ 509개 급식업소 참여
    • 입력 2011-06-20 09:46:24
    • 수정2011-06-20 16:08:44
    사회
전국 5백여 개 급식업소가 나트륨 줄이기 캠페인에 참여합니다.

식품의약품안전청은 오늘부터 닷새동안을 '저나트륨 급식주간'으로 정하고 급식 업소 이용자들을 대상으로 저나트륨 식단 홍보와 짠맛 미각 검사 등을 벌입니다.

지난해 말부터 네 번째를 맞는 이번행사는 대형 급식업체 '아라코' 가 추가로 참여하면서 모두 509개 급식업소 이용자 25만 명을 대상으로 진행됩니다.

식약청은 지금까지 진행된 짠맛 미각 검사에서, 대부분 사람들이 음식을 짜게 먹는 편으로 분석됐다고 지적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