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국내선 2주 이상 운항 중단·감편 당국 허가 받아야”
입력 2011.06.20 (11:55) 수정 2011.06.20 (15:46) 경제
국토해양부는 항공사가 2주 이상의 국내선 감편과 운항 중단을 하고자 할 때 국토부의 인가를 받도록 하는 내용의 항공법 시행규칙을 개정한다고 밝혔습니다.

현행법은 2개월 이상 운항 중단이나 감편할 때만 인가를 받도록 하고 그 이내 기간이면 지방항공청에 신고만 하면 됐습니다.

국토부는 항공사들이 너무 쉽게 항공편을 변경하거나 갑작스러운 결항 또는 감편을 해 발생하는 소비자 불편을 줄이기 위해 이같이 개정한다고 말했습니다.

개정안은 또 19인승 이하로 돼 있는 소형항공운송사업에 50인승 이하의 항공기 운용이 가능하도록 좌석 기준을 상향해 지방공항 활성화나 항공관광 산업발전에 기여하도록 했습니다.
  • “국내선 2주 이상 운항 중단·감편 당국 허가 받아야”
    • 입력 2011-06-20 11:55:18
    • 수정2011-06-20 15:46:11
    경제
국토해양부는 항공사가 2주 이상의 국내선 감편과 운항 중단을 하고자 할 때 국토부의 인가를 받도록 하는 내용의 항공법 시행규칙을 개정한다고 밝혔습니다.

현행법은 2개월 이상 운항 중단이나 감편할 때만 인가를 받도록 하고 그 이내 기간이면 지방항공청에 신고만 하면 됐습니다.

국토부는 항공사들이 너무 쉽게 항공편을 변경하거나 갑작스러운 결항 또는 감편을 해 발생하는 소비자 불편을 줄이기 위해 이같이 개정한다고 말했습니다.

개정안은 또 19인승 이하로 돼 있는 소형항공운송사업에 50인승 이하의 항공기 운용이 가능하도록 좌석 기준을 상향해 지방공항 활성화나 항공관광 산업발전에 기여하도록 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