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서울 전통시장 문화공간으로 탈바꿈
입력 2011.07.02 (06:59) 사회
서울 종로 통인시장과 망우동 우림시장, 독산동 남문시장 등 전통시장들이 문화와 예술이 어우러진 복합 공간으로 바뀝니다.

종로 통인시장에서는 오늘부터 오는 12일까지 미술 전공 학생들과 53 개 점포 주인들이 참여하는 '시장 조각 설치대회'가 열립니다.

또 망우동 우림시장에선 주말마다 '등산객 주막'을 열어 음악 공연과 함께 막걸리,안주 등을 판매해 수익금을 시장 주변 불우학생들에게 장학금으로 전달합니다.

독산동 남문시장에서도 상인과 지역 주민들을 위해 미술과 노래, 풍물 등 갖가지 문화강좌가 여립니다.
  • 서울 전통시장 문화공간으로 탈바꿈
    • 입력 2011-07-02 06:59:42
    사회
서울 종로 통인시장과 망우동 우림시장, 독산동 남문시장 등 전통시장들이 문화와 예술이 어우러진 복합 공간으로 바뀝니다.

종로 통인시장에서는 오늘부터 오는 12일까지 미술 전공 학생들과 53 개 점포 주인들이 참여하는 '시장 조각 설치대회'가 열립니다.

또 망우동 우림시장에선 주말마다 '등산객 주막'을 열어 음악 공연과 함께 막걸리,안주 등을 판매해 수익금을 시장 주변 불우학생들에게 장학금으로 전달합니다.

독산동 남문시장에서도 상인과 지역 주민들을 위해 미술과 노래, 풍물 등 갖가지 문화강좌가 여립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