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프랑스 언론 “박주영, AC밀란서 관심”
입력 2011.07.02 (11:15) 수정 2011.07.02 (11:18) 연합뉴스
이탈리아 프로축구 세리에A의 명문팀 AC밀란이 국가대표 공격수 박주영(26)에 관심을 두고 있다고 프랑스 언론의 보도가 나왔다.

프랑스의 축구전문 사이트 메르카토 356는 2일(한국시간) "즐라탄 이브라히모비치의 파트너를 찾는 AC밀란이 박주영과 접촉했다. AC밀란은 박주영이 구단 전력과 마케팅에 모두 도움이 될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 매체는 "박주영의 이적료는 최소한 800만 유로(124억원)부터 협상이 시작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지난 시즌까지 프랑스 프로축구 AS모나코에서 뛴 박주영은 팀이 2011-2012시즌 2부 리그로 강등되는 바람에 계약기간이 남아 있지만 다른 팀으로 이적을 추진하고 있다.

그동안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의 토트넘, 리버풀, 프랑스의 릴 OSC, 파리 생제르맹, 우크라이나의 디나모 키에프 등으로 이적설이 나돌았던 박주영이 이탈리아 세리에A 팀으로 이적한다는 이야기가 나온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 프랑스 언론 “박주영, AC밀란서 관심”
    • 입력 2011-07-02 11:15:21
    • 수정2011-07-02 11:18:44
    연합뉴스
이탈리아 프로축구 세리에A의 명문팀 AC밀란이 국가대표 공격수 박주영(26)에 관심을 두고 있다고 프랑스 언론의 보도가 나왔다.

프랑스의 축구전문 사이트 메르카토 356는 2일(한국시간) "즐라탄 이브라히모비치의 파트너를 찾는 AC밀란이 박주영과 접촉했다. AC밀란은 박주영이 구단 전력과 마케팅에 모두 도움이 될 것으로 판단하고 있다"고 전했다.

이 매체는 "박주영의 이적료는 최소한 800만 유로(124억원)부터 협상이 시작될 것"이라고 전망했다.

지난 시즌까지 프랑스 프로축구 AS모나코에서 뛴 박주영은 팀이 2011-2012시즌 2부 리그로 강등되는 바람에 계약기간이 남아 있지만 다른 팀으로 이적을 추진하고 있다.

그동안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의 토트넘, 리버풀, 프랑스의 릴 OSC, 파리 생제르맹, 우크라이나의 디나모 키에프 등으로 이적설이 나돌았던 박주영이 이탈리아 세리에A 팀으로 이적한다는 이야기가 나온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