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장마오기전 ‘무 수확’ 한창
입력 2011.07.02 (14:05) 포토뉴스
큰 비 오기전 무 수확 한창

장마가 소강상태를 보인 2일 충북 충주시 가금면 장천리 무밭에서 주민들이 단무지용 무를 수확하느라 바삐 손을 놀리고 있다.

장마오기전 무 수확 한창
장마가 소강상태를 보인 2일 충북 충주시 가금면 장천리 무밭에서 주민들이 단무지용 무를 수확하느라 바삐 손을 놀리고 있다.
큰 비 오기전 무 수확 한창
장마가 소강상태를 보인 2일 충북 충주시 가금면 장천리 무밭에서 주민들이 단무지용 무를 수확하느라 바삐 손을 놀리고 있다.
무 수확 한창인 충주 들녘
2일 충북 충주시 가금면 장천리 무밭에서 주민들이 단무지용 무를 수확하느라 바삐 손을 놀리고 있다.
무 수확 한창인 충주 들녘
2일 충북 충주시 가금면 장천리 무밭에서 주민들이 단무지용 무를 수확하느라 바삐 손을 놀리고 있다.
무 수확 한창인 충주 들녘
2일 충북 충주시 가금면 장천리 무밭에서 주민들이 단무지용 무를 수확하느라 바삐 손을 놀리고 있다.
  • 장마오기전 ‘무 수확’ 한창
    • 입력 2011-07-02 14:05:42
    포토뉴스

장마가 소강상태를 보인 2일 충북 충주시 가금면 장천리 무밭에서 주민들이 단무지용 무를 수확하느라 바삐 손을 놀리고 있다.

장마가 소강상태를 보인 2일 충북 충주시 가금면 장천리 무밭에서 주민들이 단무지용 무를 수확하느라 바삐 손을 놀리고 있다.

장마가 소강상태를 보인 2일 충북 충주시 가금면 장천리 무밭에서 주민들이 단무지용 무를 수확하느라 바삐 손을 놀리고 있다.

장마가 소강상태를 보인 2일 충북 충주시 가금면 장천리 무밭에서 주민들이 단무지용 무를 수확하느라 바삐 손을 놀리고 있다.

장마가 소강상태를 보인 2일 충북 충주시 가금면 장천리 무밭에서 주민들이 단무지용 무를 수확하느라 바삐 손을 놀리고 있다.

장마가 소강상태를 보인 2일 충북 충주시 가금면 장천리 무밭에서 주민들이 단무지용 무를 수확하느라 바삐 손을 놀리고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