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거창서 감자 캐던 농민 숨져
입력 2011.07.02 (16:49) 수정 2011.07.02 (18:38) 사회
오늘 오전 11시 쯤 경남 거창군 마리면 상촌마을의 한 감자밭에서 72살 박모 씨가 숨져 있는 것을 마을 주민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습니다.

경찰은 검안결과 직접적인 사인은 뇌출혈로 밝혀졌다고 전했습니다.
  • 거창서 감자 캐던 농민 숨져
    • 입력 2011-07-02 16:49:51
    • 수정2011-07-02 18:38:12
    사회
오늘 오전 11시 쯤 경남 거창군 마리면 상촌마을의 한 감자밭에서 72살 박모 씨가 숨져 있는 것을 마을 주민이 발견해 경찰에 신고했습니다.

경찰은 검안결과 직접적인 사인은 뇌출혈로 밝혀졌다고 전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