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U-19 농구, 크로아티아 꺾고 조4위
입력 2011.07.03 (07:29) 수정 2011.07.03 (07:33) 연합뉴스
19세 이하 남자농구 대표팀이 국제농구연맹(FIBA) 19세 이하(U-19) 2011 세계선수권대회에서 크로아티아를 물리쳤다.

한국은 2일(현지시간) 라트비아의 리에파야에서 열린 대회 사흘째 조별리그 C조 3차전에서 크로아티아를 75-71로 물리쳤다.

전반을 43-33으로 앞선 한국은 후반 크로아티아(2승1패)의 반격에 진땀을 흘렸지만 4점차 승리를 지켜내 1승2패로 조별리그를 마쳤다.

김만종(성균관대)이 19점, 8리바운드를 기록했고 김형준(광신정보산업고)도 3점슛 5개를 포함해 19득점을 올려 팀 승리를 이끌었다.

그러나 한국은 같은 조의 캐나다(1승1패)-리투아니아(1승1패)전 결과에 관계없이 조 4위를 확정해 13~16위전으로 밀려났다.
  • U-19 농구, 크로아티아 꺾고 조4위
    • 입력 2011-07-03 07:29:14
    • 수정2011-07-03 07:33:09
    연합뉴스
19세 이하 남자농구 대표팀이 국제농구연맹(FIBA) 19세 이하(U-19) 2011 세계선수권대회에서 크로아티아를 물리쳤다.

한국은 2일(현지시간) 라트비아의 리에파야에서 열린 대회 사흘째 조별리그 C조 3차전에서 크로아티아를 75-71로 물리쳤다.

전반을 43-33으로 앞선 한국은 후반 크로아티아(2승1패)의 반격에 진땀을 흘렸지만 4점차 승리를 지켜내 1승2패로 조별리그를 마쳤다.

김만종(성균관대)이 19점, 8리바운드를 기록했고 김형준(광신정보산업고)도 3점슛 5개를 포함해 19득점을 올려 팀 승리를 이끌었다.

그러나 한국은 같은 조의 캐나다(1승1패)-리투아니아(1승1패)전 결과에 관계없이 조 4위를 확정해 13~16위전으로 밀려났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