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론스타 주인 외환은행 업계 평균 3배 배당
입력 2011.07.03 (13:23) 경제
최근 5년간 외환은행의 평균 배당성향이 같은 은행업종에 비해 3배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금융정보업체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지난 2006년부터 작년까지 순이익을 배당금으로 나눈 배당성향이 외환은행의 경우 45%로 나타났습니다.

반면 4개 지주사와 2개 은행의 평균 배당성향은 15.84%로 외환은행의 1/3 수준에 불과했습니다.

특히 2009년 외환은행의 당기순이익은 1년새 14% 가량 높아졌지만, 같은 기간 배당총액은 308%나 높아졌으며 지난해에도 순이익은 14% 올랐지만, 배당은 112%나 급등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에따라 외환은행의 대주주인 론스타측이 외환은행 매각을 앞두고 단기간에 배당이익을 챙겨 떠나려 한다는 지적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지난 2003년 11월 외환은행 인수 후 론스타가 가져간 배당총액은 1조7천억원이 넘습니다.
  • 론스타 주인 외환은행 업계 평균 3배 배당
    • 입력 2011-07-03 13:23:27
    경제
최근 5년간 외환은행의 평균 배당성향이 같은 은행업종에 비해 3배에 달하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금융정보업체 에프앤가이드에 따르면 지난 2006년부터 작년까지 순이익을 배당금으로 나눈 배당성향이 외환은행의 경우 45%로 나타났습니다.

반면 4개 지주사와 2개 은행의 평균 배당성향은 15.84%로 외환은행의 1/3 수준에 불과했습니다.

특히 2009년 외환은행의 당기순이익은 1년새 14% 가량 높아졌지만, 같은 기간 배당총액은 308%나 높아졌으며 지난해에도 순이익은 14% 올랐지만, 배당은 112%나 급등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에따라 외환은행의 대주주인 론스타측이 외환은행 매각을 앞두고 단기간에 배당이익을 챙겨 떠나려 한다는 지적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지난 2003년 11월 외환은행 인수 후 론스타가 가져간 배당총액은 1조7천억원이 넘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