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S&P “이달 중 美 신용등급 강등할 수도”
입력 2011.07.16 (07:22) 수정 2011.07.16 (15:34) 국제
국제 신용평가회사 스탠더드 앤드 푸어스, S&P가 이달 안에 미국 신용등급을 하향 조정할 수 있다고 경고했습니다.

S&P 국가신용등급 위원회 존 챔버스 의장은 월스트리터 저널과의 인터뷰에서 미국 정부의 부채한도 증액 협상이 미진할 경우 협상 시한인 다음달 2일까지 기다리지 않고 이달 안에 조치를 취할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또 만약 협상이 타결되더라도 위기를 넘기기 위한 임시 방편으로 판단된다면 역시 미국의 신용등급을 낮출 수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이에 앞서 S&P는 미국 신용등급을 부정적 관찰 대상에 포함시켰으며 90일 안에 등급을 낮출 가능성이 50%라고 발표한 바 있습니다.
  • S&P “이달 중 美 신용등급 강등할 수도”
    • 입력 2011-07-16 07:22:44
    • 수정2011-07-16 15:34:08
    국제
국제 신용평가회사 스탠더드 앤드 푸어스, S&P가 이달 안에 미국 신용등급을 하향 조정할 수 있다고 경고했습니다.

S&P 국가신용등급 위원회 존 챔버스 의장은 월스트리터 저널과의 인터뷰에서 미국 정부의 부채한도 증액 협상이 미진할 경우 협상 시한인 다음달 2일까지 기다리지 않고 이달 안에 조치를 취할 수 있다고 말했습니다.

또 만약 협상이 타결되더라도 위기를 넘기기 위한 임시 방편으로 판단된다면 역시 미국의 신용등급을 낮출 수 있다고 덧붙였습니다.

이에 앞서 S&P는 미국 신용등급을 부정적 관찰 대상에 포함시켰으며 90일 안에 등급을 낮출 가능성이 50%라고 발표한 바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