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서울·신도시 1억 원 이하 전셋집 구하기 힘들다
입력 2011.07.20 (10:33) 경제
수도권에서 보증금 1억 원 이하로 구할 수 있는 전세아파트가 가장 많은 지역을 10위까지 조사한 결과 서울과 신도시는 순위권 밖에 밀려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부동산 포털 닥터아파트에 따르면 어제 기준으로 수도권에서 1억 원 이하 전셋집이 가장 많은 지역은 인천 서구가 5만 3천 277가구로 1위를 차지했고, 경기 시흥시와 남양주시가 뒤를 이었습니다.

서울에서는 노원구가 2만 천 387가구로 가장 많았으나 수도권 전체로는 17번째에 불과했습니다.

1기 신도시에서 1억 원 이하 전셋집이 가장 많은 중동신도시도 수도권 전체에서는 33번째에 그쳤습니다.

한편 현재 수도권의 1억 원 이하 전셋집은 모두 85만 천 205가구로 전세가격 상승이 시작되기 직전인 2009년 1월에 비해 33만 3천 850가구 감소했습니다.

닥터아파트 관계자는 서울과 신도시 등 인기 거주지역에서 저렴한 전셋집을 찾기 어려워졌다면서 전세값이 계속 오르면 서민들은 점점 수도권 외곽으로 밀려나게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 서울·신도시 1억 원 이하 전셋집 구하기 힘들다
    • 입력 2011-07-20 10:33:16
    경제
수도권에서 보증금 1억 원 이하로 구할 수 있는 전세아파트가 가장 많은 지역을 10위까지 조사한 결과 서울과 신도시는 순위권 밖에 밀려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부동산 포털 닥터아파트에 따르면 어제 기준으로 수도권에서 1억 원 이하 전셋집이 가장 많은 지역은 인천 서구가 5만 3천 277가구로 1위를 차지했고, 경기 시흥시와 남양주시가 뒤를 이었습니다.

서울에서는 노원구가 2만 천 387가구로 가장 많았으나 수도권 전체로는 17번째에 불과했습니다.

1기 신도시에서 1억 원 이하 전셋집이 가장 많은 중동신도시도 수도권 전체에서는 33번째에 그쳤습니다.

한편 현재 수도권의 1억 원 이하 전셋집은 모두 85만 천 205가구로 전세가격 상승이 시작되기 직전인 2009년 1월에 비해 33만 3천 850가구 감소했습니다.

닥터아파트 관계자는 서울과 신도시 등 인기 거주지역에서 저렴한 전셋집을 찾기 어려워졌다면서 전세값이 계속 오르면 서민들은 점점 수도권 외곽으로 밀려나게 될 것이라고 말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