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진지한 축구협 ‘법교육 중입니다!’
입력 2011.07.20 (15:32) 포토뉴스
축구협 ‘비리근절 위한 법교육 중’

대한축구협회는 최근 승부조작 문제 등과 관련해 20일 오후 서울 종로구 신문로 아산정책연구원에서 '내셔널리그, 챌린저스리그 구단관계자 워크숍'을 진행했다. 손영배 검사가 '축구계 비리근절을 위한 법질서 교육'이란 주제로 강연했다.

법질서 교육 강의 경청
대한축구협회는 최근 승부조작 문제 등과 관련해 20일 오후 서울 종로구 신문로 아산정책연구원에서 '내셔널리그, 챌린저스리그 구단관계자 워크숍'을 진행했다. 손영배 검사가 '축구계 비리근절을 위한 법질서 교육'이란 주제로 강연했다.
어려워도 집중해서!
대한축구협회는 최근 승부조작 문제 등과 관련해 20일 오후 서울 종로구 신문로 아산정책연구원에서 '내셔널리그, 챌린저스리그 구단관계자 워크숍'을 진행했다. 조중연 회장(왼쪽부터)과 김진국 전무가 손영배 검사의 강연을 듣고 있다. 손 검사는 '축구계 비리근절을 위한 법질서 교육'이란 주제로 발표했다.
잘 들어야지
대한축구협회는 최근 승부조작 문제 등과 관련해 20일 오후 서울 종로구 신문로 아산정책연구원에서 '내셔널리그, 챌린저스리그 구단관계자 워크숍'을 진행했다. 참석자들이 손영배 검사의 강연을 듣고 있다. 손 검사는 '축구계 비리근절을 위한 법질서 교육'이란 주제로 발표했다.
올바른 프로축구를 위해
대한축구협회는 최근 승부조작 문제 등과 관련해 20일 오후 서울 종로구 신문로 아산정책연구원에서 '내셔널리그, 챌린저스리그 구단관계자 워크숍'을 진행했다. 손영배 검사가 '축구계 비리근절을 위한 법질서 교육'이란 주제로 강연했다.
  • 진지한 축구협 ‘법교육 중입니다!’
    • 입력 2011-07-20 15:32:27
    포토뉴스

대한축구협회는 최근 승부조작 문제 등과 관련해 20일 오후 서울 종로구 신문로 아산정책연구원에서 '내셔널리그, 챌린저스리그 구단관계자 워크숍'을 진행했다. 손영배 검사가 '축구계 비리근절을 위한 법질서 교육'이란 주제로 강연했다.

대한축구협회는 최근 승부조작 문제 등과 관련해 20일 오후 서울 종로구 신문로 아산정책연구원에서 '내셔널리그, 챌린저스리그 구단관계자 워크숍'을 진행했다. 손영배 검사가 '축구계 비리근절을 위한 법질서 교육'이란 주제로 강연했다.

대한축구협회는 최근 승부조작 문제 등과 관련해 20일 오후 서울 종로구 신문로 아산정책연구원에서 '내셔널리그, 챌린저스리그 구단관계자 워크숍'을 진행했다. 손영배 검사가 '축구계 비리근절을 위한 법질서 교육'이란 주제로 강연했다.

대한축구협회는 최근 승부조작 문제 등과 관련해 20일 오후 서울 종로구 신문로 아산정책연구원에서 '내셔널리그, 챌린저스리그 구단관계자 워크숍'을 진행했다. 손영배 검사가 '축구계 비리근절을 위한 법질서 교육'이란 주제로 강연했다.

대한축구협회는 최근 승부조작 문제 등과 관련해 20일 오후 서울 종로구 신문로 아산정책연구원에서 '내셔널리그, 챌린저스리그 구단관계자 워크숍'을 진행했다. 손영배 검사가 '축구계 비리근절을 위한 법질서 교육'이란 주제로 강연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