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뻔뻔한 사장님…연예인 지망생에 대출 사기
입력 2011.07.22 (08:02)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한 기획사 사장이 연예인 지망생들에게 사채를 얻어 쓰게 한 뒤 돈을 가로챘습니다.

연예인 지망생들은 많게는 수천만 원까지 사채 빚을 지고 이자를 갚느라 고통받고 있습니다.

박예원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무대 위의 화려한 주인공, 연예인.

가수를 꿈꾸는 김모 씨도 무대에 오르기 위해 지난해 11월 한 기획사 오디션을 치러 합격했습니다.

부푼 꿈은 잠시, 기획사 사장이 보증금이 필요하다며 천5백만 원의 사채 대출을 받을 것을 종용한 겁니다.

<인터뷰> 김 OO(피해자) : "여자 걸그룹 5팀, 남자그룹 5팀해서 10팀을 내겠대요. 아 이건 (데뷔를)할 수 있겠다는 생각이 들었고."

김 씨가 서명한 대출 서류는 연금리 44%의 사채였습니다.

기획사 사장은 대출 상환책임을 지겠다는 약정서까지 써주면서 안심시킨 뒤 석 달 후 원금을 가로채고 연락을 끊었습니다.

김씨처럼 당한 연예인 지망생들이 모두 50명, 피해 금액은 8억 원에 이릅니다.

<인터뷰> 여성 피해자 : "쪼개서 쪼개서 아르바이트 하고, 행사 같은 거 있으면 행사 뛰고요 밤에 가끔 옛날에 일했던 호프집에서 일 도와주고 있고."

피해자들은 고심 끝에 금융감독원에 민원을 제기했지만, 본인 서명이 있어 구제는 어렵습니다.

<녹취> 피해자 : "자다가 일어나도 원금에 대한 생각이 계속 떠나지 않아요."

스타를 꿈꿨지만 세상 물정에 어두웠던 젊은이들이 사채 빚의 무서움을 실감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박예원입니다.
  • 뻔뻔한 사장님…연예인 지망생에 대출 사기
    • 입력 2011-07-22 08:02:25
    뉴스광장
<앵커 멘트>

한 기획사 사장이 연예인 지망생들에게 사채를 얻어 쓰게 한 뒤 돈을 가로챘습니다.

연예인 지망생들은 많게는 수천만 원까지 사채 빚을 지고 이자를 갚느라 고통받고 있습니다.

박예원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무대 위의 화려한 주인공, 연예인.

가수를 꿈꾸는 김모 씨도 무대에 오르기 위해 지난해 11월 한 기획사 오디션을 치러 합격했습니다.

부푼 꿈은 잠시, 기획사 사장이 보증금이 필요하다며 천5백만 원의 사채 대출을 받을 것을 종용한 겁니다.

<인터뷰> 김 OO(피해자) : "여자 걸그룹 5팀, 남자그룹 5팀해서 10팀을 내겠대요. 아 이건 (데뷔를)할 수 있겠다는 생각이 들었고."

김 씨가 서명한 대출 서류는 연금리 44%의 사채였습니다.

기획사 사장은 대출 상환책임을 지겠다는 약정서까지 써주면서 안심시킨 뒤 석 달 후 원금을 가로채고 연락을 끊었습니다.

김씨처럼 당한 연예인 지망생들이 모두 50명, 피해 금액은 8억 원에 이릅니다.

<인터뷰> 여성 피해자 : "쪼개서 쪼개서 아르바이트 하고, 행사 같은 거 있으면 행사 뛰고요 밤에 가끔 옛날에 일했던 호프집에서 일 도와주고 있고."

피해자들은 고심 끝에 금융감독원에 민원을 제기했지만, 본인 서명이 있어 구제는 어렵습니다.

<녹취> 피해자 : "자다가 일어나도 원금에 대한 생각이 계속 떠나지 않아요."

스타를 꿈꿨지만 세상 물정에 어두웠던 젊은이들이 사채 빚의 무서움을 실감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박예원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