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中, 실험용 ‘꿈의 원자로’서 전력 생산
입력 2011.07.22 (15:21) 수정 2011.07.23 (15:12) 국제
중국이 실험용 고속증식로에서 처음으로 전기를 생산하는 데 성공했다고 중국 신화통신과 월스트리트저널이 보도했습니다.

신화통신은 이는 꿈의 원자로로 불리는 고속증식로 상용화를 위한 주요한 진전이자 중국 원자력 발전 기술 고도화의 돌파구라고 평가했습니다.

고속증식로란 중성자의 빠른 핵분열 연쇄반응으로 에너지를 발생시키는 한편 소비한 핵연료 이상의 새로운 핵 분열성 물질을 생산할 수 있는 방식으로 4세대 원전을 이끄는 주요 원자로 형태가 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 中, 실험용 ‘꿈의 원자로’서 전력 생산
    • 입력 2011-07-22 15:21:32
    • 수정2011-07-23 15:12:13
    국제
중국이 실험용 고속증식로에서 처음으로 전기를 생산하는 데 성공했다고 중국 신화통신과 월스트리트저널이 보도했습니다.

신화통신은 이는 꿈의 원자로로 불리는 고속증식로 상용화를 위한 주요한 진전이자 중국 원자력 발전 기술 고도화의 돌파구라고 평가했습니다.

고속증식로란 중성자의 빠른 핵분열 연쇄반응으로 에너지를 발생시키는 한편 소비한 핵연료 이상의 새로운 핵 분열성 물질을 생산할 수 있는 방식으로 4세대 원전을 이끄는 주요 원자로 형태가 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