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유럽증시·국제유가 상승…미국 증시 혼조
입력 2011.07.23 (10:36) 수정 2011.07.23 (10:49) 국제
그리스 지원안에 국제사회가 합의했다는 소식에 영국 런던 증시가 0.6%, 독일과 프랑스 증시는 각각 0.5%와 0.68% 오르는 등 유럽증시가 동반 상승했습니다.

반면 미국 뉴욕 증시는 미국 부채한도 상한조정 협상이 지지부진한 데에다 중장비 기업 캐터필라의 실적 부진 소식에 다우 지수는 0.43% 하락했지만, AMD를 비롯한 기술주 강세에 나스닥은 오히려 0.86%가량 상승했습니다.

한편 국제 유가는, 서부텍사스산 원유가 0.8% 오르며 사흘째 상승세를 이어갔고, 북해산 브렌트유도 1.1% 오른 118.59달러 수준에서 거래됐습니다.
  • 유럽증시·국제유가 상승…미국 증시 혼조
    • 입력 2011-07-23 10:36:32
    • 수정2011-07-23 10:49:16
    국제
그리스 지원안에 국제사회가 합의했다는 소식에 영국 런던 증시가 0.6%, 독일과 프랑스 증시는 각각 0.5%와 0.68% 오르는 등 유럽증시가 동반 상승했습니다.

반면 미국 뉴욕 증시는 미국 부채한도 상한조정 협상이 지지부진한 데에다 중장비 기업 캐터필라의 실적 부진 소식에 다우 지수는 0.43% 하락했지만, AMD를 비롯한 기술주 강세에 나스닥은 오히려 0.86%가량 상승했습니다.

한편 국제 유가는, 서부텍사스산 원유가 0.8% 오르며 사흘째 상승세를 이어갔고, 북해산 브렌트유도 1.1% 오른 118.59달러 수준에서 거래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