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프로야구 오늘 잠실서 올스타전
입력 2011.07.23 (13:07) 수정 2011.07.23 (19:03) 국내프로야구
프로야구 스타들이 총출동한 올스타전이 조금전 잠실구장에서 시작됐습니다.

다양한 식전행사를 거쳐, 올스타에 선발된 스타들이 이스턴리그와 웨스턴리그로 나뉘어 우정의 대결을 펼치고 있습니다.

프로야구 전설의 스타 이만수 감독과 선동열 감독이 시구와 시포에 나서는 등 프로야구 30주년을 맞아 10명의 레전드 올스타들도 참가했습니다.

홈런레이스에서는 SK의 박정권과 삼성의 최형우가 결승에 올랐고, 타자 스피드 킹 부문에서는 SK의 최정이 우승을 차지했습니다.

프로야구는 월요일까지 올스타 휴식기를 갖고 26일부터 후반기 레이스에 돌입합니다.
  • 프로야구 오늘 잠실서 올스타전
    • 입력 2011-07-23 13:07:47
    • 수정2011-07-23 19:03:19
    국내프로야구
프로야구 스타들이 총출동한 올스타전이 조금전 잠실구장에서 시작됐습니다.

다양한 식전행사를 거쳐, 올스타에 선발된 스타들이 이스턴리그와 웨스턴리그로 나뉘어 우정의 대결을 펼치고 있습니다.

프로야구 전설의 스타 이만수 감독과 선동열 감독이 시구와 시포에 나서는 등 프로야구 30주년을 맞아 10명의 레전드 올스타들도 참가했습니다.

홈런레이스에서는 SK의 박정권과 삼성의 최형우가 결승에 올랐고, 타자 스피드 킹 부문에서는 SK의 최정이 우승을 차지했습니다.

프로야구는 월요일까지 올스타 휴식기를 갖고 26일부터 후반기 레이스에 돌입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