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해외부동산 취득 3개월째 1억 달러 돌파
입력 2011.07.26 (06:17) 연합뉴스
세계경제 회복흐름과 국내 경기호전 등에 힘입어 해외부동산 취득 규모가 3개월 연속으로 1억달러선을 돌파했다.

26일 기획재정부에 따르면 지난 5월 국내 거주자의 해외부동산 취득액은 총 1억2천520만달러로 지난해 같은 달의 7천310만달러보다 71.3% 증가했다.

국내 거주자의 해외부동산 취득액은 지난 3월 1억1천100만달러, 4월 1억310만달러에 이어 3개월 연속으로 1억달러를 넘었다.

이 같은 해외부동산 투자규모는 글로벌 금융위기가 터지기 전과 비슷한 수준으로 2007년 7월(1억2천580만달러) 이후 3년 10개월만에 최대치다.

5월 해외부동산 취득은 개인이 1억890만달러(186건), 법인이 1천630만달러(5건)으로 개인투자 비율이 법인투자보다 10배 이상 많았다.

용도별로는 주거용이 3천910만달러(54건), 투자용이 8천610만달러(137건)로 투자 목적의 취득이 많았다.

해외부동산 투자는 미국의 서브프라임 모기지(비우량주택담보대출) 부실 등의 영향으로 2007년 7월 이후 급격히 위축됐다가 점차 글로벌 금융위기 이전으로 회복돼가는 모습이다.

특히 지난해에는 한국 경제가 6%가 넘는 성장률을 보이며 투자여력이 확충돼 해외 부동산 취득도 전년도보다 174.2% 급증했다.
  • 해외부동산 취득 3개월째 1억 달러 돌파
    • 입력 2011-07-26 06:17:26
    연합뉴스
세계경제 회복흐름과 국내 경기호전 등에 힘입어 해외부동산 취득 규모가 3개월 연속으로 1억달러선을 돌파했다.

26일 기획재정부에 따르면 지난 5월 국내 거주자의 해외부동산 취득액은 총 1억2천520만달러로 지난해 같은 달의 7천310만달러보다 71.3% 증가했다.

국내 거주자의 해외부동산 취득액은 지난 3월 1억1천100만달러, 4월 1억310만달러에 이어 3개월 연속으로 1억달러를 넘었다.

이 같은 해외부동산 투자규모는 글로벌 금융위기가 터지기 전과 비슷한 수준으로 2007년 7월(1억2천580만달러) 이후 3년 10개월만에 최대치다.

5월 해외부동산 취득은 개인이 1억890만달러(186건), 법인이 1천630만달러(5건)으로 개인투자 비율이 법인투자보다 10배 이상 많았다.

용도별로는 주거용이 3천910만달러(54건), 투자용이 8천610만달러(137건)로 투자 목적의 취득이 많았다.

해외부동산 투자는 미국의 서브프라임 모기지(비우량주택담보대출) 부실 등의 영향으로 2007년 7월 이후 급격히 위축됐다가 점차 글로벌 금융위기 이전으로 회복돼가는 모습이다.

특히 지난해에는 한국 경제가 6%가 넘는 성장률을 보이며 투자여력이 확충돼 해외 부동산 취득도 전년도보다 174.2% 급증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