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공용차량 7년 이상·12만㎞ 주행해야 교체 가능
입력 2011.07.26 (08:15) 사회
앞으로 공용차량은 최소 7 년 이상, 12 만 킬로미터를 주행해야 새차로 교체할 수 있습니다.

또 각급 행정기관이 경차와 하이브리드 등 환경친화적 차량을 구매하도록 권장하고, 에너지 절감을 위해 요일제 등 공용차량 운행을 제한할 수 있도록 했습니다.

오늘 국무회의에서 의결된 '공용차량 관리규정 개정안'을 보면 현재는 공용차량을 기관별로 예산상황이나 차량상태 등을 고려해 교체할 수 있게 돼 있지만 앞으로는 조달청이 정하는 '최단 운행연한' 기준에 따라 교체할 수 있도록 했습니다.

또 최단 운행연한이 지난 경우에도 최단 주행거리 12만km를 반드시 초과해야만 차량을 교체할 수 있도록 기준이 강화됐습니다.
  • 공용차량 7년 이상·12만㎞ 주행해야 교체 가능
    • 입력 2011-07-26 08:15:07
    사회
앞으로 공용차량은 최소 7 년 이상, 12 만 킬로미터를 주행해야 새차로 교체할 수 있습니다.

또 각급 행정기관이 경차와 하이브리드 등 환경친화적 차량을 구매하도록 권장하고, 에너지 절감을 위해 요일제 등 공용차량 운행을 제한할 수 있도록 했습니다.

오늘 국무회의에서 의결된 '공용차량 관리규정 개정안'을 보면 현재는 공용차량을 기관별로 예산상황이나 차량상태 등을 고려해 교체할 수 있게 돼 있지만 앞으로는 조달청이 정하는 '최단 운행연한' 기준에 따라 교체할 수 있도록 했습니다.

또 최단 운행연한이 지난 경우에도 최단 주행거리 12만km를 반드시 초과해야만 차량을 교체할 수 있도록 기준이 강화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