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노르웨이 테러’ 끝없는 추모 행렬
입력 2011.07.26 (08:47) 포토뉴스
우토야섬 희생자 추모하는 아이

소녀가 24일(현지시각) 총기테러가 발생한 노르웨이 우토야섬 건너편에서 어린아이가 추모하기 위해 꽃을 내려놓고 있다.

우토야섬 희생자 추모 초 밝히는 소녀
소녀가 24일(현지시각) 총기테러가 발생한 노르웨이 우토야섬 건너편에서 희생자를 추모하는 초를 밝히고 있다.
노르웨이 테러 희생자 추모
총기테러가 발생한 노르웨이 우토야섬 건너편에 놓여진 추모 꽃들.
총기 테러 발생한 오퇴위아 섬
2명의 여성이 24일(현지 시간) 노르웨이 오슬로 근교 튀리피오르덴 호숫가에서 총기 테러가 발생한 우퇴위아 섬을 바라보고 서 있다.
노르웨이 테러 희생자 추모
소녀가 24일(현지시각) 총기테러가 발생한 노르웨이 우토야섬 건너편에서의 추모행렬.
노르웨이 테러 희생자 추모
노르웨이 오슬로 대성당에서 이틀 전 발생한 테러 희생자들을 추모하기 위해 초를 밝히고 있다.
노르웨이 테러 희생자 추모 행렬
노르웨이 수도 오슬로에 위치한 오슬로 대성당에 24일(현지 시각) 테러 희생자들을 추모하기 위해 모인 시민들이 슬픔에 잠겨있다.
  • ‘노르웨이 테러’ 끝없는 추모 행렬
    • 입력 2011-07-26 08:47:40
    포토뉴스

소녀가 24일(현지시각) 총기테러가 발생한 노르웨이 우토야섬 건너편에서 어린아이가 추모하기 위해 꽃을 내려놓고 있다.

소녀가 24일(현지시각) 총기테러가 발생한 노르웨이 우토야섬 건너편에서 어린아이가 추모하기 위해 꽃을 내려놓고 있다.

소녀가 24일(현지시각) 총기테러가 발생한 노르웨이 우토야섬 건너편에서 어린아이가 추모하기 위해 꽃을 내려놓고 있다.

소녀가 24일(현지시각) 총기테러가 발생한 노르웨이 우토야섬 건너편에서 어린아이가 추모하기 위해 꽃을 내려놓고 있다.

소녀가 24일(현지시각) 총기테러가 발생한 노르웨이 우토야섬 건너편에서 어린아이가 추모하기 위해 꽃을 내려놓고 있다.

소녀가 24일(현지시각) 총기테러가 발생한 노르웨이 우토야섬 건너편에서 어린아이가 추모하기 위해 꽃을 내려놓고 있다.

소녀가 24일(현지시각) 총기테러가 발생한 노르웨이 우토야섬 건너편에서 어린아이가 추모하기 위해 꽃을 내려놓고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