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노르웨이 경찰 “테러 공범 존재 가능성 작아”
입력 2011.07.26 (13:39) 국제
노르웨이 연쇄 테러에 공범이 개입했는지 여부를 놓고 용의자와 현지 경찰의 주장이 엇갈리고 있습니다.

테러 용의자 안데르스 베링 브레이빅은 어제 오슬로 법원에서 열린 첫 심리에서 자신이 추종하는 '성전 기사단' 조직에는 2개의 소규모 조직이 더 있다며 공범이 있다는 사실을 암시했습니다.

이에 대해 경찰 관계자들은 브레이빅과 외국 세력 간의 연계 가능성을 조사하고는 있지만 '소규모 조직'들이 테러에 가담했다는 브레이빅의 주장은 신빙성이 상당히 낮은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습니다.

이런 가운데 법의학 정신과 2명이 브레이빅에 대해 정신 감정을 실시할 예정이라고 노르웨이 검찰은 밝혔습니다.
  • 노르웨이 경찰 “테러 공범 존재 가능성 작아”
    • 입력 2011-07-26 13:39:39
    국제
노르웨이 연쇄 테러에 공범이 개입했는지 여부를 놓고 용의자와 현지 경찰의 주장이 엇갈리고 있습니다.

테러 용의자 안데르스 베링 브레이빅은 어제 오슬로 법원에서 열린 첫 심리에서 자신이 추종하는 '성전 기사단' 조직에는 2개의 소규모 조직이 더 있다며 공범이 있다는 사실을 암시했습니다.

이에 대해 경찰 관계자들은 브레이빅과 외국 세력 간의 연계 가능성을 조사하고는 있지만 '소규모 조직'들이 테러에 가담했다는 브레이빅의 주장은 신빙성이 상당히 낮은 것으로 보인다고 밝혔습니다.

이런 가운데 법의학 정신과 2명이 브레이빅에 대해 정신 감정을 실시할 예정이라고 노르웨이 검찰은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