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오늘부터 벨기에산 냉동 삼겹살 판매
입력 2011.07.26 (14:16) 수정 2011.07.26 (14:20) 경제
벨기에에서 들여온 냉동 삼겹살 20톤이 오늘부터 판매에 들어갑니다.



한, 유럽연합 자유무역협정 발효 이후 유럽연합 지역에서 삼겹살이 들어와 판매되는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구제역 여파 등으로 7월과 8월에만 삼겹살 공급이 5백 톤 가량 부족할 것으로 예상되면서 130톤에 이르는 벨기에산 삼겹살이 전국에서 판매될 예정입니다.



가격은 100그램에 850원에서 890원 선으로 기존 수입 냉동 삼겹살보다 100원 이상 쌉니다.



이와 관련해 이마트 측은 구제역 영향 등으로 여름철 삼겹살 수요가 달릴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벨기에산 삼겹살을 들여와 판매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EU산 삼겹살 수입이 더 늘어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 오늘부터 벨기에산 냉동 삼겹살 판매
    • 입력 2011-07-26 14:16:44
    • 수정2011-07-26 14:20:26
    경제
벨기에에서 들여온 냉동 삼겹살 20톤이 오늘부터 판매에 들어갑니다.



한, 유럽연합 자유무역협정 발효 이후 유럽연합 지역에서 삼겹살이 들어와 판매되는 것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구제역 여파 등으로 7월과 8월에만 삼겹살 공급이 5백 톤 가량 부족할 것으로 예상되면서 130톤에 이르는 벨기에산 삼겹살이 전국에서 판매될 예정입니다.



가격은 100그램에 850원에서 890원 선으로 기존 수입 냉동 삼겹살보다 100원 이상 쌉니다.



이와 관련해 이마트 측은 구제역 영향 등으로 여름철 삼겹살 수요가 달릴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벨기에산 삼겹살을 들여와 판매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EU산 삼겹살 수입이 더 늘어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