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폭우로 경기도 문화재 5곳 훼손
입력 2011.08.02 (08:59) 사회
지난주 집중호우로 경기도에서 문화재 주변 시설물 5곳이 유실되거나 훼손됐습니다.

경기도는 이번 집중호우로 용인시에 있는 경기도 기념물 44호인 처인성이 전체 425미터 가운데 북쪽 성벽 4미터가 유실됐다고 밝혔습니다.

또, 도 기념물 171호인 저헌 이석형 묘 주변 배수로 50미터 구간이 산사태로 훼손됐고, 도 기념물 45호인 율곡선생 유적지도 출입문인 여현문 일부가 파손되거나 석축 10미터가 유실됐습니다.
  • 폭우로 경기도 문화재 5곳 훼손
    • 입력 2011-08-02 08:59:59
    사회
지난주 집중호우로 경기도에서 문화재 주변 시설물 5곳이 유실되거나 훼손됐습니다.

경기도는 이번 집중호우로 용인시에 있는 경기도 기념물 44호인 처인성이 전체 425미터 가운데 북쪽 성벽 4미터가 유실됐다고 밝혔습니다.

또, 도 기념물 171호인 저헌 이석형 묘 주변 배수로 50미터 구간이 산사태로 훼손됐고, 도 기념물 45호인 율곡선생 유적지도 출입문인 여현문 일부가 파손되거나 석축 10미터가 유실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