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WSJ “오바마, 사회보장세 감면 연장 추진”
입력 2011.08.07 (06:57) 국제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과 민주당은 내년 대선의 최대 관건인 경제 살리기를 위해 근로자들의 사회보장세 감면을 연장하는 방안을 추진하기로 했습니다.

이는 경기회복을 위한 다른 방안이 별로 없는 상황에서 불가피한 선택이지만, 최근 합의된 긴축재정 기조와는 상충하는 것이어서 공화당이 반응이 주목됩니다.

민주와 공화당은 지난해 말 근로자들의 세금을 기존 6.2%에서 4.2%로 내리되, 고용주들이 내는 지불급여세는 유지하기로 합의한 바 있습니다.

이런 감면안이 연장되면 연방정부는 연간 1,120억 달러의 세금을 덜 걷게 됩니다.
  • WSJ “오바마, 사회보장세 감면 연장 추진”
    • 입력 2011-08-07 06:57:27
    국제
버락 오바마 미국 대통령과 민주당은 내년 대선의 최대 관건인 경제 살리기를 위해 근로자들의 사회보장세 감면을 연장하는 방안을 추진하기로 했습니다.

이는 경기회복을 위한 다른 방안이 별로 없는 상황에서 불가피한 선택이지만, 최근 합의된 긴축재정 기조와는 상충하는 것이어서 공화당이 반응이 주목됩니다.

민주와 공화당은 지난해 말 근로자들의 세금을 기존 6.2%에서 4.2%로 내리되, 고용주들이 내는 지불급여세는 유지하기로 합의한 바 있습니다.

이런 감면안이 연장되면 연방정부는 연간 1,120억 달러의 세금을 덜 걷게 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