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외국인 소유 산지, 여의도 면적 11.5배”
입력 2011.08.07 (16:07) 정치
최근 5년 동안 전국적으로 외국인이 보유하고 있는 산지의 면적이 크게 늘어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국회 농림수산식품위 한나라당 정해걸 의원이 오늘 산림청으로부터 제출받은 자료를 보면 지난해 외국인이 보유하고 있는 산지는 모두 9천7백만 제곱미터로 여의도 면적의 11.5배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외국인 보유 산지의 면적은 지난 2006년 6천백62만 제곱미터에서 5년 동안 57% 증가했습니다.

외국인 소유주는 지난 2006년 2천2백여 명에서 지난해 3천6백여 명으로 62% 늘었습니다.

정해걸 의원은 외국인이 소유하고 있는 산지가 해마다 늘어나고 있는 만큼 소유 목적과 경영 여부 등 실태를 파악해 관리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 “외국인 소유 산지, 여의도 면적 11.5배”
    • 입력 2011-08-07 16:07:57
    정치
최근 5년 동안 전국적으로 외국인이 보유하고 있는 산지의 면적이 크게 늘어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국회 농림수산식품위 한나라당 정해걸 의원이 오늘 산림청으로부터 제출받은 자료를 보면 지난해 외국인이 보유하고 있는 산지는 모두 9천7백만 제곱미터로 여의도 면적의 11.5배에 이르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외국인 보유 산지의 면적은 지난 2006년 6천백62만 제곱미터에서 5년 동안 57% 증가했습니다.

외국인 소유주는 지난 2006년 2천2백여 명에서 지난해 3천6백여 명으로 62% 늘었습니다.

정해걸 의원은 외국인이 소유하고 있는 산지가 해마다 늘어나고 있는 만큼 소유 목적과 경영 여부 등 실태를 파악해 관리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