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뉴스9 예고] 태풍 ‘무이파’ 북상…서·남해안 비상 外
입력 2011.08.07 (20:01) 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9호 태풍 무이파가 북상하면서 남해안에 이어 서해안 등 중부지방에도 태풍특보가 발효될 예정입니다. 폭우와 초속 30미터의 강풍에 해일 비상까지 걸렸습니다.

피서철 ‘고립된 제주’…전국 피해 속출

태풍으로 뱃길과 하늘길이 막히면서 피서철 제주를 찾은 관광객 수만 명이 고립됐습니다. 호남과 제주 등 전국 곳곳에서 방파제 유실 등 피해가 속출했습니다.

동해안 피서 절정…320만 명 최대 인파

태풍의 영향을 받지 않은 동해안에는 화창한 날씨에 피서 인파가 절정을 이뤘습니다. 주말 동안 올 들어 가장 많은 3백20만 명 이상의 피서객들이 몰렸습니다.

멧돼지 출몰…승합 추락 10명 사상

오늘 새벽 충북 제천에서 멧돼지가 사람을 공격하는 등 최근 멧돼지 출몰이 잇따르고 있습니다. 전북 무주에선 승합차가 추락해 대학생 10명이 숨지거나 다쳤습니다.

‘처벌 강화해도’…늘어나는 음주운전

음주운전 처벌을 강화해도 사고는 오히려 해마다 늘어나고 있습니다. 단속만 안 걸리면 된다는 안이한 생각이 매년 천 명 가까운 생명을 앗아가고 있습니다.

9시 뉴스에서 뵙겠습니다.
  • [뉴스9 예고] 태풍 ‘무이파’ 북상…서·남해안 비상 外
    • 입력 2011-08-07 20:01:26
    뉴스
9호 태풍 무이파가 북상하면서 남해안에 이어 서해안 등 중부지방에도 태풍특보가 발효될 예정입니다. 폭우와 초속 30미터의 강풍에 해일 비상까지 걸렸습니다.

피서철 ‘고립된 제주’…전국 피해 속출

태풍으로 뱃길과 하늘길이 막히면서 피서철 제주를 찾은 관광객 수만 명이 고립됐습니다. 호남과 제주 등 전국 곳곳에서 방파제 유실 등 피해가 속출했습니다.

동해안 피서 절정…320만 명 최대 인파

태풍의 영향을 받지 않은 동해안에는 화창한 날씨에 피서 인파가 절정을 이뤘습니다. 주말 동안 올 들어 가장 많은 3백20만 명 이상의 피서객들이 몰렸습니다.

멧돼지 출몰…승합 추락 10명 사상

오늘 새벽 충북 제천에서 멧돼지가 사람을 공격하는 등 최근 멧돼지 출몰이 잇따르고 있습니다. 전북 무주에선 승합차가 추락해 대학생 10명이 숨지거나 다쳤습니다.

‘처벌 강화해도’…늘어나는 음주운전

음주운전 처벌을 강화해도 사고는 오히려 해마다 늘어나고 있습니다. 단속만 안 걸리면 된다는 안이한 생각이 매년 천 명 가까운 생명을 앗아가고 있습니다.

9시 뉴스에서 뵙겠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