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조인성, 2년5개월 만에 일본팬과 재회
입력 2011.08.07 (22:51) 연합뉴스
한류스타 조인성이 일본 팬들과 2년 5개월만에 재회해 감사의 뜻을 전했다.



지난 5월 제대한 조인성은 4일 제프 오사카에 이어 6일 도쿄의 시나가와 스테라볼에서 두 차례 등 모두 3회에 걸쳐 팬미팅 ’리유니언(Reunion)-재회’를 열고서 총 3천여 명의 일본 팬들과 재회의 기쁨을 나눴다.



6일 도쿄 행사 때 팬들의 뜨거운 환호 속에 2층에서 등장한 조인성은 입대전 팬미팅에서 일본 팬들과의 추억을 담은 타임캡슐을 열고 그때의 감동을 다시 되새겼으며, 전역 이후의 근황과 함께 군 복무 영상을 공개하면서 에피소드도 소개했다.



그는 군생활을 통해 얻은 것에 대해 "참을성이 늘었다. 내 자신을 되돌아보는 시간을 갖게끔 됐다"고 되돌아봤다.



조인성은 질문코너에서 객석까지 내려가 직접 질문을 받는 등 시종 훈훈한 분위기를 이끌었으며, 인기밴드 안전지대의 ’프렌드’를 일본어로 직접 부른 데 이어 뜨거운 감자의 ’코메디’와 이문세의 ’나는 행복한 사람’, 김광석의 ’나의 노래’ 등을 소화했다.



끝으로 조인성은 "2년동안 한결같이 기다려주셔서 정말 감사하다. 앞으로 더 멋진 배우, 자랑스러운 배우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



한편, 행사전 마련된 기자회견에서 조인성은 "팬들과 같은 눈높이에서 친구처럼 친근한 모습을 보여주고 싶어 훈훈한 분위기의 팬 미팅을 직접 기획했고, 팬들에게 감사의 뜻을 전하고 싶다"고 밝혔다.



이어 군복무 경험과 관련해 "공군음악대 활동으로 MC실력이 늘었다"며 "원래 전에는 없었는데 무대 장악 능력이 생겨서 많은 도움이 됐다"고 말했다.
  • 조인성, 2년5개월 만에 일본팬과 재회
    • 입력 2011-08-07 22:51:21
    연합뉴스
한류스타 조인성이 일본 팬들과 2년 5개월만에 재회해 감사의 뜻을 전했다.



지난 5월 제대한 조인성은 4일 제프 오사카에 이어 6일 도쿄의 시나가와 스테라볼에서 두 차례 등 모두 3회에 걸쳐 팬미팅 ’리유니언(Reunion)-재회’를 열고서 총 3천여 명의 일본 팬들과 재회의 기쁨을 나눴다.



6일 도쿄 행사 때 팬들의 뜨거운 환호 속에 2층에서 등장한 조인성은 입대전 팬미팅에서 일본 팬들과의 추억을 담은 타임캡슐을 열고 그때의 감동을 다시 되새겼으며, 전역 이후의 근황과 함께 군 복무 영상을 공개하면서 에피소드도 소개했다.



그는 군생활을 통해 얻은 것에 대해 "참을성이 늘었다. 내 자신을 되돌아보는 시간을 갖게끔 됐다"고 되돌아봤다.



조인성은 질문코너에서 객석까지 내려가 직접 질문을 받는 등 시종 훈훈한 분위기를 이끌었으며, 인기밴드 안전지대의 ’프렌드’를 일본어로 직접 부른 데 이어 뜨거운 감자의 ’코메디’와 이문세의 ’나는 행복한 사람’, 김광석의 ’나의 노래’ 등을 소화했다.



끝으로 조인성은 "2년동안 한결같이 기다려주셔서 정말 감사하다. 앞으로 더 멋진 배우, 자랑스러운 배우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



한편, 행사전 마련된 기자회견에서 조인성은 "팬들과 같은 눈높이에서 친구처럼 친근한 모습을 보여주고 싶어 훈훈한 분위기의 팬 미팅을 직접 기획했고, 팬들에게 감사의 뜻을 전하고 싶다"고 밝혔다.



이어 군복무 경험과 관련해 "공군음악대 활동으로 MC실력이 늘었다"며 "원래 전에는 없었는데 무대 장악 능력이 생겨서 많은 도움이 됐다"고 말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