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정부 “대북 수해 지원 예정대로 진행”
입력 2011.08.11 (13:22) 수정 2011.08.11 (15:15) 정치
정부는 북한이 어제 서해 북방한계선 인근에 포 사격을 한 것과 관계 없이 수해지원은 예정대로 진행한다고 밝혔습니다.

통일부 당국자는 오늘 기자들과 만나 이번 수해지원은 적십자 차원의 순수 인도적 지원인 만큼 특별한 상황 변화가 없다면 예정된 절차를 거쳐 지원하겠다는 입장이라고 말했습니다.

또 민간단체들이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하는 지원도 특별한 상황 변화가 없다면 계속 추진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이 당국자는 우리 군이, 발파작업을 오인했다는 북한의 주장에 대해서는 거론할 가치조차 없다며 군이 단호하고 적절하게 대응했다고 밝혔습니다.
  • 정부 “대북 수해 지원 예정대로 진행”
    • 입력 2011-08-11 13:22:12
    • 수정2011-08-11 15:15:16
    정치
정부는 북한이 어제 서해 북방한계선 인근에 포 사격을 한 것과 관계 없이 수해지원은 예정대로 진행한다고 밝혔습니다.

통일부 당국자는 오늘 기자들과 만나 이번 수해지원은 적십자 차원의 순수 인도적 지원인 만큼 특별한 상황 변화가 없다면 예정된 절차를 거쳐 지원하겠다는 입장이라고 말했습니다.

또 민간단체들이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하는 지원도 특별한 상황 변화가 없다면 계속 추진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이 당국자는 우리 군이, 발파작업을 오인했다는 북한의 주장에 대해서는 거론할 가치조차 없다며 군이 단호하고 적절하게 대응했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