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美 소비심리, 31년 만에 최저 수준 추락
입력 2011.08.13 (07:10) 국제
미국의 소비자심리가 31년만에 최저 수준으로 떨어졌습니다.

톰슨 로이터가 조사한 이달 소비자 심리지수는 54.9로, 1980년 5월 이후 가장 낮은 수준을 기록했습니다.

전문가들은 부채 협상에서 드러난 정치권의 갈등과 이중침체가 우려되는 부진한 경제 지표들 때문에 소비자심리가 떨어진 것으로 분석했습니다.

소비자 기대지수 역시 45.7에 그쳐 1980년 5월 이후 최저치로 집계됐습니다.
  • 美 소비심리, 31년 만에 최저 수준 추락
    • 입력 2011-08-13 07:10:23
    국제
미국의 소비자심리가 31년만에 최저 수준으로 떨어졌습니다.

톰슨 로이터가 조사한 이달 소비자 심리지수는 54.9로, 1980년 5월 이후 가장 낮은 수준을 기록했습니다.

전문가들은 부채 협상에서 드러난 정치권의 갈등과 이중침체가 우려되는 부진한 경제 지표들 때문에 소비자심리가 떨어진 것으로 분석했습니다.

소비자 기대지수 역시 45.7에 그쳐 1980년 5월 이후 최저치로 집계됐습니다.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