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S&P, 키프로스 등급 ‘부정적 관찰 대상’
입력 2011.08.13 (07:10) 국제
국제 신용평가회사인 스탠더드앤드푸어스가 키프로스의 장·단기 국가 신용등급을 각각 `BBB+'와 `A-2'로 유지하고, '부정적 관찰대상'로 분류한다고 밝혔습니다.

S&P는 "키프로스 정부의 재정 상황이 더이상 지속 가능하지 않다고 생각한다"고 설명했습니다.

앞서 피치는 지난 10일 키프로스의 신용등급을 세 단계 낮추고 유럽연합의 구제금융이 필요할 수 있다고 전망했습니다.
  • S&P, 키프로스 등급 ‘부정적 관찰 대상’
    • 입력 2011-08-13 07:10:24
    국제
국제 신용평가회사인 스탠더드앤드푸어스가 키프로스의 장·단기 국가 신용등급을 각각 `BBB+'와 `A-2'로 유지하고, '부정적 관찰대상'로 분류한다고 밝혔습니다.

S&P는 "키프로스 정부의 재정 상황이 더이상 지속 가능하지 않다고 생각한다"고 설명했습니다.

앞서 피치는 지난 10일 키프로스의 신용등급을 세 단계 낮추고 유럽연합의 구제금융이 필요할 수 있다고 전망했습니다.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