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리튬 수요, 2020년 3배 증가”
입력 2011.08.13 (11:03) 국제
전기차 배터리 등으로 쓰이는 리튬에 대한 수요가 오는 2020년이 되면 현재의 3배 수준에 이를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습니다.

세계 최대 리튬 생산 업체인 '탈리슨 리튬사'의 최고 경영자 피터 올리버는 올해 리튬 사용량은 전 세계적으로 15만 톤에 불과하지만 2020년에는 50만 톤에 이를 가능성이 있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올리버는 현재 1% 미만인 리튬에 대한 차량 관련 수요가 전기차 보급이 늘어나면서 2020년까지 30% 수준으로 뛸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리튬은 유리와 세라믹 그리고 의약품 등에 쓰이며 최근에는 친환경 전기 자동차의 등장으로 더욱 각광을 받고 있습니다.
  • “리튬 수요, 2020년 3배 증가”
    • 입력 2011-08-13 11:03:13
    국제
전기차 배터리 등으로 쓰이는 리튬에 대한 수요가 오는 2020년이 되면 현재의 3배 수준에 이를 것이라는 전망이 나왔습니다.

세계 최대 리튬 생산 업체인 '탈리슨 리튬사'의 최고 경영자 피터 올리버는 올해 리튬 사용량은 전 세계적으로 15만 톤에 불과하지만 2020년에는 50만 톤에 이를 가능성이 있다며 이같이 밝혔습니다.

올리버는 현재 1% 미만인 리튬에 대한 차량 관련 수요가 전기차 보급이 늘어나면서 2020년까지 30% 수준으로 뛸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리튬은 유리와 세라믹 그리고 의약품 등에 쓰이며 최근에는 친환경 전기 자동차의 등장으로 더욱 각광을 받고 있습니다.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