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2분기 미국 벤처투자 23억불…“닷컴붐 후 최대”
입력 2011.08.14 (07:20) 국제
올해 2분기 미국에서 소셜미디어를 중심으로 한 벤처기업에 23억 달러,우리돈으로 2조4천억원 상당의 투자자금이 흘러들어가 이른바 '닷컴 붐' 이후 최대규모로 집계됐다고 현지 언론이 보도했습니다.

이 가운데 15억달러가 실리콘밸리의 온라인 벤처기업에 집중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하지만 최근 들어 벤처캐피털과 투자은행 사이에 이들 벤처기업에 대한 투자 열풍을 우려하는 목소리도 커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이 신문은 전했습니다.

이 같은 분위기는 최근 미국 경제의 건전성에 대한 우려 확산과 인터넷 기업들의 부풀려진 기업 가치 등이 요인인 것으로 지적됐습니다.
  • 2분기 미국 벤처투자 23억불…“닷컴붐 후 최대”
    • 입력 2011-08-14 07:20:15
    국제
올해 2분기 미국에서 소셜미디어를 중심으로 한 벤처기업에 23억 달러,우리돈으로 2조4천억원 상당의 투자자금이 흘러들어가 이른바 '닷컴 붐' 이후 최대규모로 집계됐다고 현지 언론이 보도했습니다.

이 가운데 15억달러가 실리콘밸리의 온라인 벤처기업에 집중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하지만 최근 들어 벤처캐피털과 투자은행 사이에 이들 벤처기업에 대한 투자 열풍을 우려하는 목소리도 커지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이 신문은 전했습니다.

이 같은 분위기는 최근 미국 경제의 건전성에 대한 우려 확산과 인터넷 기업들의 부풀려진 기업 가치 등이 요인인 것으로 지적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