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애플, 전자책 가격인상 담합 피소
입력 2011.08.14 (07:20) 국제
애플과 5개 출판사가 전자책의 가격을 인상하기 위해 담합했다는 이유로 피소됐습니다.

소송을 제기한 원고 측은 하퍼콜린스, 아셰트, 맥밀런 등 5개 출판사가 애플과 담합해 아마존 닷컴의 할인 판매 전략을 무너뜨리려 했다며 미국 샌프란시스코 지방법원에 집단 소송을 제기했다고 밝혔습니다.

원고 측은 소장에서 이들 5개 출판사가 아마존의 가격 전략 철회를 강요했고 애플의 아이패드를 이용해 아마존의 킨들을 무력화시키려 했다고 주장했습니다.

이번에 피소된 출판사들은 미국에서 인기리에 판매되는 소설과 비소설 서적 출판의 85%를 차지하고 있습니다.
  • 애플, 전자책 가격인상 담합 피소
    • 입력 2011-08-14 07:20:16
    국제
애플과 5개 출판사가 전자책의 가격을 인상하기 위해 담합했다는 이유로 피소됐습니다.

소송을 제기한 원고 측은 하퍼콜린스, 아셰트, 맥밀런 등 5개 출판사가 애플과 담합해 아마존 닷컴의 할인 판매 전략을 무너뜨리려 했다며 미국 샌프란시스코 지방법원에 집단 소송을 제기했다고 밝혔습니다.

원고 측은 소장에서 이들 5개 출판사가 아마존의 가격 전략 철회를 강요했고 애플의 아이패드를 이용해 아마존의 킨들을 무력화시키려 했다고 주장했습니다.

이번에 피소된 출판사들은 미국에서 인기리에 판매되는 소설과 비소설 서적 출판의 85%를 차지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