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바크먼, 美공화 아이오와 비공식 예비투표서 승리
입력 2011.08.14 (09:21) 국제
미국 공화당 대선주자인 바크먼 미네소타주 하원의원이 아이오와주 에임스에서 실시된 비공식 예비투표에서 1위를 기록했습니다.

유일한 여성 후보인 바크먼 의원은 4천8백여표를 얻어 2위인 폴 텍사스주 하원의원을 150여표 차로 따돌렸습니다.

최근 각종 여론조사에서 1위를 기록해 온 롬니 전 매사추세츠 주지사는 560여표에 그쳐 10명의 후보 가운데 7위에 그쳤습니다.

공화당 아이오와 지부가 선거자금 모금을 위해 지난 1979년 처음 시작한 이 예비투표는 차기 대선에 대한 여론 향배를 가늠해볼 수 있다는 점에서 정치적 의미가 부여돼 왔습니다.
  • 바크먼, 美공화 아이오와 비공식 예비투표서 승리
    • 입력 2011-08-14 09:21:53
    국제
미국 공화당 대선주자인 바크먼 미네소타주 하원의원이 아이오와주 에임스에서 실시된 비공식 예비투표에서 1위를 기록했습니다.

유일한 여성 후보인 바크먼 의원은 4천8백여표를 얻어 2위인 폴 텍사스주 하원의원을 150여표 차로 따돌렸습니다.

최근 각종 여론조사에서 1위를 기록해 온 롬니 전 매사추세츠 주지사는 560여표에 그쳐 10명의 후보 가운데 7위에 그쳤습니다.

공화당 아이오와 지부가 선거자금 모금을 위해 지난 1979년 처음 시작한 이 예비투표는 차기 대선에 대한 여론 향배를 가늠해볼 수 있다는 점에서 정치적 의미가 부여돼 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