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EU FTA 이후 여행자 ‘고가품’ 반입 급증
입력 2011.08.14 (09:45) 수정 2011.08.14 (10:07) 경제
한ㆍ유럽연합 FTA 발효 이후 유럽연합 지역 여행자들의 고가품 반입이 크게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관세청이 내놓은 '7월 EU 여행자 휴대품 유치 실적'을 보면 지난 한달간 EU 지역 입국자 가운데 면세기준을 초과한 물품을 들여오다 적발되거나 자진신고한 건수가 천56건으로 지난해 같은 달보다 34% 늘었습니다.

특히 FTA 발효와 함께 관세 8%가 사라진 시계와 핸드백은 각각 153%와 58% 증가했습니다.

관세청은 EU와의 FTA로 관세가 사라진 핸드백이나 시계의 반입이 늘어난 것은 현지 물품이 훨씬 다양하고 가격이 아직 국내 판매가격보다 싸기 때문으로 보고 있습니다.
  • 한·EU FTA 이후 여행자 ‘고가품’ 반입 급증
    • 입력 2011-08-14 09:45:06
    • 수정2011-08-14 10:07:48
    경제
한ㆍ유럽연합 FTA 발효 이후 유럽연합 지역 여행자들의 고가품 반입이 크게 늘어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관세청이 내놓은 '7월 EU 여행자 휴대품 유치 실적'을 보면 지난 한달간 EU 지역 입국자 가운데 면세기준을 초과한 물품을 들여오다 적발되거나 자진신고한 건수가 천56건으로 지난해 같은 달보다 34% 늘었습니다.

특히 FTA 발효와 함께 관세 8%가 사라진 시계와 핸드백은 각각 153%와 58% 증가했습니다.

관세청은 EU와의 FTA로 관세가 사라진 핸드백이나 시계의 반입이 늘어난 것은 현지 물품이 훨씬 다양하고 가격이 아직 국내 판매가격보다 싸기 때문으로 보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