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폭우로 문화재 훼손 증가 추세”
입력 2011.08.14 (10:42) 정치
집중호우로 인한 문화재 피해가 해마다 큰 폭으로 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문화재청이 민주당 전혜숙 의원에게 제출한 자료를 보면 수해로 훼손된 문화재는 지난 2008년 12점에서 2009년에는 22점, 지난해 52점으로 해마다 두 배 가량 늘었고, 올해는 이달 초까지 56점이 훼손됐습니다.

올해 수해가 집중됐던 지난달 20일부터 이달 3일까지 훼손된 문화재는 보물 1호 흥인지문을 포함해 20점으로 피해액은 6억 6천만 원에 달했습니다.

전혜숙 의원은 자연 재해 탓만 하기에는 정부의 조치가 너무 미약한 상황이라면서, 기후 변화에 따라 문화재 방재 시스템도 제대로 구축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 “폭우로 문화재 훼손 증가 추세”
    • 입력 2011-08-14 10:42:02
    정치
집중호우로 인한 문화재 피해가 해마다 큰 폭으로 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문화재청이 민주당 전혜숙 의원에게 제출한 자료를 보면 수해로 훼손된 문화재는 지난 2008년 12점에서 2009년에는 22점, 지난해 52점으로 해마다 두 배 가량 늘었고, 올해는 이달 초까지 56점이 훼손됐습니다.

올해 수해가 집중됐던 지난달 20일부터 이달 3일까지 훼손된 문화재는 보물 1호 흥인지문을 포함해 20점으로 피해액은 6억 6천만 원에 달했습니다.

전혜숙 의원은 자연 재해 탓만 하기에는 정부의 조치가 너무 미약한 상황이라면서, 기후 변화에 따라 문화재 방재 시스템도 제대로 구축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