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청소년 핸드볼, 튀니지 격파 조 3위
입력 2011.08.16 (07:40) 연합뉴스
 한국 대표팀이 제4회 세계 남자 청소년 핸드볼선수권대회에서 튀니지를 꺾고 9~12위전에 진출했다.



한국은 15일(현지시간) 아르헨티나의 마르 델 플라타에서 열린 대회 6일째 조별리그 C조 4차전 튀니지와의 경기에서 31-29로 이겼다.



1승1무2패로 예선을 마친 한국은 러시아와 동률을 이뤘지만 골 득실에서 1점을 앞서 조 3위로 9~12위 결정전에 나가게 됐다.



이현식(한국체대)이 혼자 8골을 넣어 이번 대회 첫 승을 이끌었다.
  • 청소년 핸드볼, 튀니지 격파 조 3위
    • 입력 2011-08-16 07:40:05
    연합뉴스
 한국 대표팀이 제4회 세계 남자 청소년 핸드볼선수권대회에서 튀니지를 꺾고 9~12위전에 진출했다.



한국은 15일(현지시간) 아르헨티나의 마르 델 플라타에서 열린 대회 6일째 조별리그 C조 4차전 튀니지와의 경기에서 31-29로 이겼다.



1승1무2패로 예선을 마친 한국은 러시아와 동률을 이뤘지만 골 득실에서 1점을 앞서 조 3위로 9~12위 결정전에 나가게 됐다.



이현식(한국체대)이 혼자 8골을 넣어 이번 대회 첫 승을 이끌었다.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