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김해의 아침을 여는 새벽시장
입력 2011.08.16 (08:20) 포토뉴스
김해의 아침을 여는 새벽시장

10년을 한결같이 경남 김해시의 아침을 열어온 시내 부원동 일명 '새벽시장'.오전 4시부터 문을 열기 시작해 오전 11시 문을 닫는 이 시장은 침체된 구 도심권의 활력소다.

품질과 가격, 신뢰로 승부하는 김해 새벽시장
10년을 한결같이 경남 김해시의 아침을 열어온 시내 부원동 일명 '새벽시장'의 최고 경쟁력은 싱싱하고 저렴한 물건을 믿고 살 수 있다는 점이다.오전 4시부터 오전 11시까지 열리는 이 시장은 침체된 구 도심권의 활력소가 되고 있다.
싱싱하고 저렴한 농산물 가득한 김해 새벽시장
10년을 한결같이 경남 김해시의 아침을 열어온 시내 부원동 일명 '새벽시장'의 최고 경쟁력은 싱싱하고 저렴한 농산물이다.오전 4시부터 오전 11시까지 열리는 이 시장은 침체된 구 도심권의 활력소다.
김해 새벽시장을 낀 난전
10년을 한결같이 경남 김해시의 아침을 열어온 시내 부원동 일명 '새벽시장'을 끼고 형성된 난전.오전 4시부터 오전 11시까지 열리는 이 시장 주변에는 200여개의 난전이 함께 들어서 침체된 구 도심권의 활력소가 되고 있다.
김해의 아침을 여는 새벽시장
10년을 한결같이 경남 김해시의 아침을 열어온 시내 부원동 일명 '새벽시장'.오전 4시부터 문을 열기 시작해 오전 11시 문을 닫는 이 시장은 침체된 구 도심권의 활력소다.
  • 김해의 아침을 여는 새벽시장
    • 입력 2011-08-16 08:20:56
    포토뉴스

10년을 한결같이 경남 김해시의 아침을 열어온 시내 부원동 일명 '새벽시장'.오전 4시부터 문을 열기 시작해 오전 11시 문을 닫는 이 시장은 침체된 구 도심권의 활력소다.

10년을 한결같이 경남 김해시의 아침을 열어온 시내 부원동 일명 '새벽시장'.오전 4시부터 문을 열기 시작해 오전 11시 문을 닫는 이 시장은 침체된 구 도심권의 활력소다.

10년을 한결같이 경남 김해시의 아침을 열어온 시내 부원동 일명 '새벽시장'.오전 4시부터 문을 열기 시작해 오전 11시 문을 닫는 이 시장은 침체된 구 도심권의 활력소다.

10년을 한결같이 경남 김해시의 아침을 열어온 시내 부원동 일명 '새벽시장'.오전 4시부터 문을 열기 시작해 오전 11시 문을 닫는 이 시장은 침체된 구 도심권의 활력소다.

10년을 한결같이 경남 김해시의 아침을 열어온 시내 부원동 일명 '새벽시장'.오전 4시부터 문을 열기 시작해 오전 11시 문을 닫는 이 시장은 침체된 구 도심권의 활력소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