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권혁세 “우선 순위 가려 가계 대출 지도”
입력 2011.08.19 (09:02) 수정 2011.08.19 (16:21) 경제
금융당국은 일부 은행들이 가계대출을 중단한 것과 관련해 우선순위에 따라 대출이 이뤄질 수 있도록 지도하기로 했습니다.

권혁세 금융감독원장은 어떤 경우라도 대출이 전면 중단되는 상황이 생겨선 안 된다며 은행들의 대출 전면 중단 조치는 철회돼야 한다고 지적하고 각 영업점에서 우선순위를 따져 꼭 필요한 가계대출은 이뤄지도록 금융위원회와 협의해 지도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권 원장은 당국이 7% 안팎의 대출 증가율 연간 목표치를 제시했다고 은행들이 그렇게 경직되게 운용해 대출을 확 늘였다가 갑자기 닫아버리는 건 말이 안 된다며 계획을 세워 서민을 중심으로 대출이 나가도록 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 권혁세 “우선 순위 가려 가계 대출 지도”
    • 입력 2011-08-19 09:02:55
    • 수정2011-08-19 16:21:46
    경제
금융당국은 일부 은행들이 가계대출을 중단한 것과 관련해 우선순위에 따라 대출이 이뤄질 수 있도록 지도하기로 했습니다.

권혁세 금융감독원장은 어떤 경우라도 대출이 전면 중단되는 상황이 생겨선 안 된다며 은행들의 대출 전면 중단 조치는 철회돼야 한다고 지적하고 각 영업점에서 우선순위를 따져 꼭 필요한 가계대출은 이뤄지도록 금융위원회와 협의해 지도하겠다고 밝혔습니다.

권 원장은 당국이 7% 안팎의 대출 증가율 연간 목표치를 제시했다고 은행들이 그렇게 경직되게 운용해 대출을 확 늘였다가 갑자기 닫아버리는 건 말이 안 된다며 계획을 세워 서민을 중심으로 대출이 나가도록 해야 한다고 말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